Home 오피니언

오피니언

오피니언 – 건축과 관련된 최근의 이슈를 생각해봅니다.

LH공사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는 무엇이 문제일까

0
<연합뉴스 기사 링크> LH공사 직원들의 부동산 투기 의혹이 일고 있는 가운데, 국토부장관의 사퇴와 더불어 대통령의 사과 표명까지 그 후폭풍이 거세어지고 있다. 공사직원들의 부동산 투기가 왜 이렇게 이슈화가 된 것일까? _ 부동산 투기라는 것은 토지가의 상승으로...

멈춘 시계를 그대로 두어야 하는가.

0
. 제주도에 많은 개발계획이 최근에 있었고, 대규모의 개발은 제주의 경관을 바꿔놓고 있다. 서귀포시 예례동에 위치한 휴양단지 역시 그렇게 화제속에 2012년 허가되고 이듬해에 착공이 된 사업이다. 지금은 공사가 중단된채로 5년이나 개발이 진행되지 않는 상태로 시계가...

제주건축을생각한다

0
. 한달에 한번씩 건축사들이 만나 건축답사를 한다. 그날 하루는 설계사무소의 일상을 잊어버리고 마치 학생이 된듯한 마음으로 이곳 저곳 흥미로운 건축공간을 돌아보면서 토론의 시간을 갖는다. 다양한 나이의 구성과 다양한 관심들이 모이면 재미있는 토론이 이어진다. 그러한...

화재의 원인…

0
. 10월8일 울산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하였다. 화재가 대형으로 번진 이유는 외장재로 사용된 알미늄 복합패널이 원인으로 알려지고 있다. 알미늄 자체는 불에타지 않는 재료이지만 그 내부에 가연성 수지재가 있었던 것으로 기사에서 읽혀진다. . 이렇게 화재가 발생하고 나면 건축외장재를...

부동산,그렇게해도 안떨어진다고..

0
충분히 오해 살 이야기를 하고나서는 ... 서울에있는 그린밸트를 풀자고 하는 과정에서, 매우 오해를 살만한 언행들을 하였다. 과연 그 속내에 부동산가격을 낮추려는 의지가 있는 부동산 정책을 구상하고 있는 것인지를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 지금 과연 집이...

부동산정책

0
. 여기서 부동산이란 주로 아파트를 말하는 것이다. 거주하기위한 공간인 아파트의 가격이 서울에서는 20억대를 호가하는 경우가 나타나면서 일반 월급을 모아서 아파트를 산다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생각을 하게된 것이다. 정부는 아파트 가격을 낮추기 위해 세금과 공급확대라는 대책을...

충분한 벗

0
. 한달에 한번 건축을 중심으로 만남을 갖게 되었다. 현대건축을 돌아보기도 하고 전통마을을 돌아보기도 하면서 몰랐던 사실을 알게 되는 즐거움도 있지만.. 같은 사물을 두고 생각을 나눈다는 것처럼 즐거운 일이 없다.  이러한 즐거움을 포기하고 살아간다면 다른...

배움이 힘들었던 시절..

0
... 할아버지는 돌아가시기전에 생전의 기억들을 기록하셨습니다. 일제강점기에 어린시절을 보낸 할아버지는 당연히 한글을 잘 모르셨고, 매우 늦게 독학으로 그저 발음나는대로 글을 쓸 수는 있게 되셨습니다.  거동이 불편하실때에 그저 집안에서 글쓰기 연습하는게 삶이고 낙이셨던 분이었는데, 젊은...

영화 ‘캣츠’를 보다가…

0
  . 사람은 잘 살아오고 있는 것일까?.. 가끔 드는 이상한 생각.. 어제는 영화 캣츠를 봤다. 뮤지컬 영화이고, 은근한 감동이 있는 영화이다. 딸은 '메모리'를 듣기위한 영화라고 말했는데.. 우리에게 기억이라는 것. 그리고 과거라는 것이 행복을 위해서 중요한...

싱거운 시상식..

0
  . 제주의 예술인들의 통합 단체인 예술인총연합회에서 제게 예술인상을 주었습니다.  물론 건축가협회에서 추천을 해 준 덕분입니다. 상이라는 게 무슨 특별한 의미가 있을까하는 생각을 보지만, 축하해주기위해 일부러 시간을 내준 후배가 있었다는 사실에 불편했던 기분이 조금은 나아집니다....

이름을 붙이는 것

0
  ... 이름표를 붙인다는 것이 한편으로는 쑥스럽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내가 하는 작업에 대한 자부심이기도 하다. 잘했다는 의미보다는 그래도 건축주와 끝까지 좋은 관계를 유지할 수 있었다는 징표라는 의미가 더 크지 않은가 생각을 해 본다.. 그나저나 이...

아직도 이렇게 공사를 하는..

0
. 골목길을 간신히 들어서다가 느닷없는 공사현장을 보게되었다. 입구에서 공사중이라는 표지판 하나만 세워주었어도 이 길로 들어서지 않았을 것이다. 현장관리인이 계면쩍은 표정으로 나와서는 죄송하다는 한마디만 하였어도 이 더위가 그렇게까지 짜증나지는 않았을 것이다. 건축현장도 아니고, 하수관 공사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