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건축 제4집

제주건축 제4집.. 1965년 10월에 대한건축사협회가 창립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나서 올해가 창립50년이 되는 해입니다. 제주건축사회 역시 같은해에 창립이 되어서, 50주년을 기념하는 사업으로 ‘제주건축4집’을 발간하였습니다. 그 안에서 저 또한 제주건축사의 역사를 정리하는 원고를 작성하였습니다. 이번 제주건축사의 역사를 정리하는 기획에 의의를 둔것은 건축의 역사가 아닌 사람의 역사를 기록해보자는 것이었습니다. 건축을 업으로 해서 살아온 사람들의 삶의 궤적을 그리기 위해서, 많은 분들과의 인터뷰를 하였습니다. 그래서 소 단원의 제목을 ‘기억속의 제주건축사사’라고 하였습니다. 초창기 어르신들의 이룬일들과 지금 건축사들의 당면한 문제와 생각들을 정리해볼 기회가 되었다는 것이 의미가 있었습니다. 또한 역사를 바라보는 관점에 대해서도 다시한번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했습니다.

 

양성필https://www.archijeju.com/
옛말에 '배는 짓고, 집은 사라'고 하였습니다. 그만큼 집을 짓는 것이 쉽지 않다는 의미일 것입니다. 집을 짓는 것은 단순히 어떤 물건 을 만드는 것과는 다른 차원의 문제를 가지고 있습니다. 많은 자금이 들어가는 것은 물론이거니와, 개인적인 감정과 사회적인 요구, 그 리고 법적인 규제 등 고민해야 할 문제가 많습니다. 저희는 아키제주 건축사사무소 홈페이지를 통해서 건축설계와 관련한 정보를 최대한 제공하려고 합니다. 건축설계와 관련된 궁금한점은 회원가입후 건축상담게시판에 올려주시면 답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의 집을 만드는데 저희 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Related Stories

Discover

제주건축단상

. 건축사협회에서는 '제주건축연구위원회'를 구성하여 제주건축을 주제로하는 조사와 연구를 진행하여왔습니다. 모두다 실무를 하는 건축사들이면서 개인적인...

1901: 봄날

200330............................ 이제 1층 벽체가 마무리 되어갑니다. 많은 부분의 변화가 있었습니다. 진입부분과 2층 창문의 디자인이 바뀐게...

빈집을 돌아보며..

. 가끔 시골의 빈집을 둘러볼때가 있습니다. 사람의 삶에 흥망성쇄가 있듯이 빈집을 보면서 삶에 대한...

집과 물 이야기

. KBS 대담프로그램에서 주거공간과 관련해서 물 이야기를 같이 나누어보았습니다. 저는 주로 집을 지을때 물부조를...

깨끗한세상..

. 간단히 평면을 잡고 이미지를 그려봅니다.  초기의 이미지여서 현실성이 없는 부분이 없지는 않겠지만, 설계를...

안세미물

. 봉개동 명도암에 있는 안새미물통이다.  굴과 같은 파인 곳 안에서 물이 솟는다....

Popular Categories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