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땅에 평화가 오는가?

이 땅에 평화가 오는가?
20180430_223713

. 사람들이 다들 믿을 수가 없다고 하였다. 불과 몇달전만 하더라도 이러다가 전쟁이라도 나는 건 아닌지 하는 불안감에 휩싸일 정도로 미사일을 쏘아 올렸고, 그 성능에 또한 세계가 긴장하고 있었다.  그러던 그가 갑자기 문을 열었다. 핵 개발을 중단하고 이 나라의 평화를 위해서 손을 잡겠다고 하였다. 한 쪽에서는 혹 믿을 수 없다고도 하였고, 두번 속으면 바보이고 세번 속으면 공범이라고 비난하였다.
. 우리는 자주 속으면서 살지 않았는가. 또 마음이 변할 수도 있다. 그래도 속아주지 않으면 친구를 사귈 수 없다. 어떤 서명, 어떤 계약보다도 중요한 것이 신뢰이다. 나중에 또 속았다고 말을 할 수는 있지만, 속지 않기 위해서 발버둥을 치면서 악수조차 나누지 못한다면 미래를 기대할 수 없다.
. 우리는 어쩌면 통일보다 더 급한것이, 형제를 적으로 두고 있는 상황이다. 형제가 같은 집에서 살지는 못할 수도 있지만, 그래도 원수가 되지는 말아야 한다. 어려울때는 친구도 도움을 주려고 찾아오는데, 형제간에 서로의 어려움을 보듬어줄 수 없는 그러한 서먹한 관계는 통일을 꿈꾸기전에 풀어주어야 할 상황이다. 당장에는 통일이 되지 않아도, 우리는 북쪽으로 편안하게 여행할 수 도 있고, 유학도 갈수 있고, 돈을 벌러도 갈수 있는 그런 관계가 먼저 이루어진다면… 얼마나 좋겠는가. 아-잘한다…

Archi Jeju
옛말에 '배는 짓고, 집은 사라'고 하였습니다. 그만큼 집을 짓는 것이 쉽지 않다는 의미일 것입니다. 저희는 홈페이지를 통해서 건축설계와 관련한 정보를 최대한 제공하려고 합니다. 여러분의 집을 만드는데 저희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Related St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