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1804_바다풍경

A1804_바다풍경 – 180125_풍경……
우도 바닷가에 작은 휴게음식점을 그려본다. 설계하는 사람이라면 꿈을 꾸듯이 디자인을 상상하는 몇가지 건축물이 있다. 교회와 같은 상징성이 강한 건축물, 삶은 담은 주택과 같은 건축물, 그리고 풍경이 아름다운 공간에 지어지는 보석같은 집..
우도01
복잡하게 공간구획을 하지 않아도 좋은 그런 공간을 그린다는 것은 제약이 없는 만큼 신중함이 따른다.  이럴때 늘 떠오르는 미스반데로에의 판즈워즈주택은 하나의 이상과 같은 건축물이다. 실제로 그런 집을 디자인 하는 것은 쉽지가 않다.
우도02. 몇가지의 디자인 악세사리를 추가해 보았다. 향을 기준으로 배치한 본 건물의 매스에, 가로의 방향에 대응한 축을 넣어보았다. 기능이 없을 것 같은 새로운 축의 구조물은 일부를 피로티주차장으로 이용하고, 일부는 출입구의 처마가 된다.
. 수평의 매스를 잡기위한 작은 탑도 만들었다. 과하지는 않지만, 두개의 매스의 중심을 잡아주기 위한 것이다.
. 이제 시작이니까, 디자인의 결과는 어디로 갈지 두고 볼 일이다.
건축사사무소 아키제주 / 제주건축 / Archi. jeju / Jeju Architects

 


 

Previous article안전한 건물
Next article또 화재..
Archi Jeju
옛말에 '배는 짓고, 집은 사라'고 하였습니다. 그만큼 집을 짓는 것이 쉽지 않다는 의미일 것입니다. 저희는 홈페이지를 통해서 건축설계와 관련한 정보를 최대한 제공하려고 합니다. 여러분의 집을 만드는데 저희가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Related Stories

Discover

충분한 벗

. 한달에 한번 건축을 중심으로 만남을 갖게 되었다. 현대건축을 돌아보기도 하고 전통마을을 돌아보기도 하면서...

A2001:함덕

  20200602; 단독주택이라는 것은 매우 친숙한 공간기도 하면서 설계자 역시 늘 접하는 공간들의 조합이어서 매우...

테쉬폰…

. 금악리에 있는 이시돌 성당이 있는 지경에는 테쉬폰이라 불리는 아치형 건축물이 있습니다. 이 집들은...

1809_도심속의 쉼터같은…

200504 / 골조공사 200320 / 철거 기존건축물을 철거하고 드디어 착공 지질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200105 / 탕아가 살아 돌아왔다는 것이...

Popular Categories

Comment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